글 수 179

윈도10, 무료보급 앞세워 PC 운영체제 빠르게 확산출시 한 달만에 PC 운영체제 점유율 5% 넘겨...승부처는 모바일 운영체제



마이크로소프트(MS)의 신형 운영체제(OS)인 윈도10이 출시 한달 만에 PC 운영체제 시장점유율 5%를 돌파했다.

사티아 나델라 CEO가 내세운 파격적인 무료 업데이트 전략이 성과를 거두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 사티아 나델라 마이크로소프트(MS) CEO.
윈도10이 PC 운영체제 시장을 우위를 차지하는 것은 문제가 없어 보이지만 윈도10이 모바일 운영체제로 어떤 성적을 낼지 주목된다.

인터넷 시장조사 기관인 넷애플리케이션은 7월29일 출시된 윈도10이 글로벌 PC 운영체제에서 점유율 5.21%를 기록했다고 2일 밝혔다.

MS의 PC 운영체제 가운데 출시 한달 만에 글로벌 시장점유율 5%를 넘은 것은 2001년 출시된 윈도XP 이후 윈도10이 처음이다.

윈도10은 윈도8의 PC운영체제 시장점유율(2.56%)을 벌써 제쳤다. 윈도7은 7월 기준으로 글로벌 시장점유율 57.67%를 기록해 1위를 지켰다.

외신은 MS가 윈도 비스타부터 이어진 운영체제의 부진을 윈도10으로 만회할 수 있는 기회를 얻었다고 평가했다.

미국 IT전문매체인 벤처비트는 윈도8은 MS 윈도 가운데 글로벌 시장점유율 20%를 못 넘기고 사라지는 최초의 운영체제가 될 확률이 높지만 MS가 윈도10으로 이를 완벽히 만회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벤처비트는 윈도10의 이런 인기가 MS의 파격적인 무료보급 정책 때문인 것으로 풀이했다.

사티아 나델라 CEO는 윈도7과 윈도8을 쓰는 이용자에게 윈도10을 전면 무료로 개방했다. 나델라는 뿐만 아니라 MS 역사상 처음으로 불법복제된 윈도를 쓰는 고객에게 윈도10 무료 업그레이드 권한을 줬다.

  
▲ 마이크로소프트의 신형 운영체제(OS)인 윈도10이 출시 한 달 만에 PC운영체제 글로벌 시장점유율 5%를 넘었다.
나델라는 전임 CEO인 스티브 발머와 달리 윈도를 판매하는 데 주력하기보다 MS가 앞으로 펼칠 네트워크 사업의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할 플랫폼으로 여긴다.

나델라는 이를 위해 MS의 콘솔게임기인 ‘엑스박스원’과 증강현실(AR)기기인 ‘홀로렌즈’ 등도 윈도10 기반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개발방향을 잡았다.

윈도10이 앞으로 모바일 버전을 통해 모바일 운영체제로 성공을 거둘지 주목된다.

윈도8.1이 탑재된 윈도폰의 글로벌 시장점유율은 2%대에 머물러 있다. 모바일 운영체제는 안드로이드가 70%를, 애플 IOS 20% 후반대를 점유하고 있다.

나델라는 윈도10 모바일 버전의 출시일정을 늦추면서 완성도를 높이는 데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서정훈 기자]


럭키 포인트 당첨

2015.09.05 08:18:12

축하합니다. 상숙달림이님은 100포인트에 당첨되셨습니다.
profile

니나잘해™

2015.09.05 15:54:27

100포인트 축하드립니다.
profile

눈물2

2015.09.09 00:18:35

무료니까 응원하겠습니다.

다만 자잘한 문제검은 빨리 빨리 해결해 줘야겠죠

그전엔 그냥 설치만 해 보는 것 뿐이란걸 알아야겠죠

럭키 포인트 당첨

2015.09.09 00:18:35

축하합니다. 눈물2님은 10포인트에 당첨되셨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99 KISA, MS 윈도 관련 긴급 보안 업데이트 당부 [1] 윈코 2015-09-13 161
98 MS '윈도우 10' 강제다운로드 꼼수, 자칫 최대 300만원 요금폭탄 file [2] 윈코 2015-09-13 785
97 나도 모르게 '윈도10' 설치파일이…꼼수 부리는 'MS'? file 윈코 2015-09-13 303
96 MS, 오피스2016 정식버전 22일 출시 file [4] anonymous 2015-09-11 267
» 윈도10, 무료보급 앞세워 PC 운영체제 빠르게 확산 file [4] 상숙달림이 2015-09-05 348
94 Windows_10_AIO_22in1_x86_x64 file [2] 상숙달림이 2015-09-03 834
93 MS, 윈도서버2016 세번째 프리뷰 공개 file [2] 상숙달림이 2015-08-20 307
92 윈도우10 자동 업데이트 말썽, '업데이트 방지 툴' 공개 file [4] 2USD 2015-08-04 1162
91 [윈도10 리뷰]책상 앞에 앉으니 PC가 켜지네 [2] 상숙달림이 2015-07-30 433
90 윈도우10 '공짜 마케팅', 한국선 매력 없다 상숙달림이 2015-07-30 411
89 MS 윈도우 10, 무엇이 달라졌나요? 알면 정말 쓸만한 새 기능들 [3] 마륵 2015-07-30 358
88 [IT애정남] 윈도10 업그레이드 이후 포맷하면 어떻게 되나요? [1] 상숙달림이 2015-07-29 455
87 윈도우8앱에서만 볼 수 있는 축복 같은 게임, MS 아데라 file [2] 상숙달림이 2015-07-28 196
86 윈도10, 출시에 앞서 꼭 알아둬야 할 10가지 특징 [4] 상숙달림이 2015-07-28 518
85 Windows 10 update KB3074681 causes Explorer crashes [3] 상숙달림이 2015-07-27 810
84 MS 음성 비서 '코타나', 1차 출시는 7개국 [2] 상숙달림이 2015-07-24 187
83 Windows 10: RTM is dead (sorta) -- Long live Windows as a Service [4] 상숙달림이 2015-07-23 197
82 윈도10에 2개 브라우저가 탑재된 까닭은? [5] 상숙달림이 2015-07-23 237
81 윈도우10 핵심 기능 '코타나', 서비스 지역에서 한국 제외 [11] 마륵 2015-07-21 783
80 Watch the first Windows 10 ad use adorable babies to push Hello, Cortana, and Edge [1] 상숙달림이 2015-07-20 2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