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수 179

윈도 운영체제(OS) 중 가장 많은 구설수에 휘말렸던 윈도 비스타가 비운의 생을 마감했다. 마이크로소프트(MS)가 예정대로 2017년 4월 11일 모든 공식지원을 종료했다. 

퇴장하는 비스타를 바라보는 시선은 3년전 먼저 간 윈도XP 때완 사뭇 다르다. 윈도XP 땐 '이별의 슬픔' 때문에 발을 동동 구르는 사람들이 적지 않았다. 하지만 비스타와의 작별은 누구도 아쉬워하지 않는 것처럼 보인다.

이런 정서는 비스타와의 이별을 전하는 국내외 기사에도 그대로 묻어난다. 대부분의 기사들엔 ’MS의 실패작’ ‘MS의 실수’ 'MS의 흑역사’란 수식이 따라 붙었다. IT 전문 외신인 BGR은 “지옥에서 잠드소서(Rest in hell, Windows Vista)”라는 제목의 기사로 비스타의 퇴장에 야유를 보내기까지 했다.


lyk_aLczWrFvUA2pXXBX.jpg


이렇게 쓸쓸한 퇴장을 맞는 제품이 또 있을까. 어쩐지 애잔해 보인다. 나라도 비스타를 위한 마지막 변명을 써줘야 할 것 같다.

비스타가 최악의 윈도로 기억되는 이유는 많다. 사용자계정컨트롤(UAC)이란 기능은 뭔가 설치하려고 할 때마다 “관리자 권한이 필요하다”는 경고를 내보내며 사용자들을 귀찮게 했다. 디지털콘텐츠저작권 보호기술(DRM)은 때때로 온라인에서 음악과 비디오 감상하는 걸 방해했다.

많은 문제 중 가장 결정적인 것은 ‘버벅거림’이었다. 하드웨어 사양이 낮으면 버벅거리는 현상이 심했다. MS는 권장 사양을 충족하는 PC에 ‘비스타 레디’라는 스티커를 붙여줬지만, 이런 PC에서도 사용자 불만은 계속됐다. 비스타는 '리소스 먹는 하마'란 불명예를 얻었다.

비스타는 왜 이렇게 하드웨어 리소스를 많이 잡아 먹었을까. 그 원인은 새로운 그래픽 디자인에 있다. MS는 비스타에 에어로 글래스(Aero Glass)라는 새로운 사용자 인터페이스(UI)를 전격 도입했다. 에어로 글래스는 비스타를 이전 윈도와는 전혀 다른 느낌으로 바꿔놨다. 화면을 반투명하게 만들어 주는 이 디자인은 보다 현대적인 느낌을 줬다. 비스타에는 또 3차원(3D) 그래픽이 많이 도입됐다. 실행시켜 놓은 여러 창을 한번에 3D 공간에서 정렬해서 볼 수 있는 3D플립 기능이 대표적이다. 또 바탕화면에 날씨나 뉴스 같은 정보를 위젯으로 놓고 실시간으로 볼 수 있는 기능도 추가됐다.


lyk_ZZDXLLXk1FLVMoWd.jpg


이렇게 화려한 그래픽을 구동하려고 하니 하드웨어 리소스가 많이 필요할 수 밖에 없었다. 요즘에야 중앙처리장치(CPU), 그래픽처리장치(GPU) 성능이 좋아지고 가격도 저렴하지만, 당시엔 그렇지 못했다.

비스타는 시대를 너무 앞서 태어 난 것 아닐까 생각해 본다. 윈도7부터 윈도10까지 그 유산이 많이 남아있기 때문이다. 비스타가 정말로 ‘망작’이었다면, 모든 흔적이 없어지지 않았을까. 시작 메뉴에 빠른 검색 창이 생긴 것이 대표적이다. 이를 포햄해 윈도XP에서 비스타로 넘어가면서 생긴 시작 메뉴의 많은 변화들은 다음 버전에도 계속 전해지고 있다. 또, 비스타를 인기없는 윈도로 만든 결정적 원인인 에어로 글래스 디자인은 윈도10에서 다시 부활한다.

비스타로 인해 2007년 쯤 많은 PC사용자들이 불편을 겪은 것도 사실이다. 하지만, 지난 10년간 비스타가 꾸준히 낮은 시장점유율을 기록한 것을 보면 충분히 앙갚음(?)을 해준 것 같기도 하다. 비스타 덕분에 두고두고 명작이라 불리는 윈도7을 예상보다 빠르게(비스타 출시 후 3년이 채 안돼) 만나 봤으니 약간의 보상을 받은 것 같기도 하다.

그러니 이제, 이 인기 없는 비스타에 계속해서 보안 패치와 기술 지원을 해온 MS의 노력에 박수를 보내며 시원 섭섭하게 비스타를 보내줘야겠다.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70413104731&lo=z36


이제 보내는군요 ...

profile

빠르고 쉬운 정보 페이업

전문 커뮤니티 페이업

http://fayup.com

첨부
엮인글 :

profile

자유시대

2017.04.14 10:55:25

소식 감사합니다.

profile

【光海】

2017.04.15 11:04:49

정보 고맙습니다^^

profile

별나라

2017.07.17 22:51:30

ME랑 마찬가지로 리소스 관리 실패가 가장 큰 원인.

VISTA는 3번정도 설치해준것 외에는 ME처럼 내 컴에 직접 설치해서 사용해 본 적이 없네요. 

ME처럼 처음 설치하고 마우스를 잡았을때부터 이건 아니다. 싶을 정도로 손목으로 전해져오는 피로감?이랄까?  

암튼 모두 내 컴 인생에서 바로 건너 뜀. 8도 그렇지만 암튼 내가 거른 OS는 모두 망 한 듯. 

내가 가장 오래 사용한게 2000>XP>98>7 순인 듯....

근데 8은 좀 어이가 없긴 하지만 시작 버튼의 실종이 결정타! 나도 그것때문에 짜증나서 바로 포맷.

마치 마우스 우 클릭을 자주 쓰는 사람이 맥을 사용했을때의 그 헛손가락질의 당혹스러움이랄까? ㅋ

profile

검정코닥징

2017.07.18 02:46:36

win me 가 생각남...... ㅡ.ㅡ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9 랜섬웨어 피해신고 3년간 7배 '껑충' file 윈코 2017-09-23 36
138 구글, HTC 인수설…삼성-애플 양강구도 균열내나 file 윈코 2017-09-21 52
137 카스퍼스키랩 "특정 정부 유착 없다" 러 유착설 부인 file 윈코 2017-09-20 31
136 윈도10 디버거 새버전 공개…블루스크린 해결 쉬워질까 file 윈코 2017-08-30 166
135 2017 년 6 월 윈도10 기준 백신 순위 file 윈코 2017-08-30 299
134 유튜브 로고 변신…새 모바일 기능도 추가 file [3] 윈코 2017-08-30 90
133 "원치 않는 내용·광고 너무 많다"…직장인 70%, SNS에 피로감 file 윈코 2017-08-30 82
132 맥에서 최신 윈도 구동…패러렐즈 데스크톱13 SW 출시 file 윈코 2017-08-30 55
131 CD도 하드도 가라…저장매체 종결자 'DNA' file 윈코 2017-08-05 165
130 MS, 윈도10S 탑재한 20만원대 노트북 대거 공개 file 윈코 2017-08-02 146
129 윈도10 속 리눅스, 베타 딱지 뗀다 file 윈코 2017-08-01 72
128 윈도 ‘그림판’ 사라진다 file 윈코 2017-07-25 79
127 한국MS에 노조 설립…"고용안정 최우선 과제로" 윈코 2017-07-20 31
126 한국서 폭증하는 사이버인질극, ‘랜섬웨어’ 봇물 터졌다 file 윈코 2017-07-20 48
125 "최신영화 미끼로 넷플릭스 사칭 악성코드 유포" file 윈코 2017-07-20 71
124 MS, 윈도10 3차 업데이트로 혼합현실 강화할 듯 file 윈코 2017-07-19 50
123 구글, 모기 잡는 모기 2천만 마리 푼다…지카 막을 묘수? file 윈코 2017-07-17 49
» 고생했다 비스타…비운의 OS를 보내며 file [4] 윈코 2017-04-13 235
121 Windows 10 RS1 32Bit-64Bit net3.5 Update 2017.03.21 file [2] anonymous 2017-03-22 368
120 윈도 10 무료 업그레이드 끝났다고? 지금도 된다 file [1] 익명 2017-02-04 440